Search This Blog

Saturday, February 12, 2011

千字文 旅行 59章 233 - 236句

< 원문과 풀이 >
釋 紛 利 俗 - 석 분 리 속 ; 어지러움을 풀고 세속을 이롭게 하지
풀석,어지러울분,이로울리,풍속속

竝 皆 佳 妙 - 병 개 가 묘 ; 아울러 모두 아름답고 묘하지
아우를병,다개,아름다울가,묘할묘

毛 施 淑 姿 - 모 시 숙 자 ; 모장과 서시는 자태가 아름답지
털모,베풀시,맑을숙,자태자

工 嚬 姸 笑 - 공 빈 연 소 ; 공교하게 찡그리고 곱게 웃지
공교할교,찡그릴빈,고울연,웃음소
*단어풀이
-석분 ; 어리석은 것을 풀다 -이속 ; 세상사람들을 이롭게 하다 -모시 ; 모장과 서시로 모두 춘추 전국시대의 미녀

<우주 나라 >
23.산 지 박 괘 산지박괘 ; 산이 위에 있고 땅이 아래 있다.박은 벗겨지다,깍여지다,무너지다의 뜻이므로 산이 땅에 휩싸여 붕괴되는 현상
뫼산,땅지,벗길박,점괘괘 을 나타내는 것으로 불길한 괘다.
총론(줄거리) ; 부드러움 (나쁜세력) 이 굳센 것 (좋은세력) 을 무너지게 하려고 하고 있다.부드러움이 강대하다.좋은 세력이 바른 정치를 추진하려고 해도 불리하다.굳센 것은 이럴 때에는, 사회에 순응하여 스스로 신분을 지키며 행동은 중지하고 셰태의 추이를 관망하여 때를 기다림이 좋다. 지혜있는 사람이라면 세상의 형편에 따르지 않고자연 현상을 존중한다. 봄, 여름, 가을, 겨울이 오듯이...
요약하면,산이 땅에 붙어 있어 몸살을 앓고 있는 것이니,어진 사람이라면 백성의 생활을 두텁게 하면서 안정을 도모하고 각자의 위치에서 바르게 살도록 안내하는 것이 바른 도리가 되겠지.
*각론 (아파트 사는 이야기)
음일(1층) ; 침대를 파괴하는데 먼저 그 다리에서부터 시작한다. 안정을 상실함이다. 이것은 나라가 하부로 부터 파괴되는 것을 의미함으로 흉하다.
음이(2층) ; 파괴는 침대 다리의 깊숙한 곳까지 다다랐다. 침대의 안정이 무너져 못쓰게 됨으로 흉한 일이다.
음삼 (3층) ; 침대가 파괴되어 분해되었다.상과 하의 분열로 관련이 없게 되었다.어진자는 나쁜 사람을 멀리하고 바른 길을 걸으면 허물은 없다.
음사 (4층) ; 침대의 파괴는 드디어 그 위에 있는 사람의 신변에 까지 절박하게 되었다.
음오 (5층) ; 물고기를 잡아 꿰듯이 통솔하여 궁안의 여인들을 사랑하듯이 아래 사람들을 다스리면 마침내는 허물을 면하고 만사가 순조롭게 된다.
양륙 (6층) ; 파괴와 혼란속에서 혼자 남은 지도자는 백성의 초대를 받아 높은 자리를 얻게 되고, 나쁜 사람들은 세상이 용납지 않아 그들의 거점을 잃을 것이다.
*도형과 설명
ㅡ 아래부터 !,2,3,4,5,6효라고 말하는데 아파트로 비유하여 1층, 2층, 3층, 4층, 5층, 6층에 사는 사람들이라고 하였고 꾸몄다.날개가 길게 하나인
-- 것을 양효,날개가 두개인 것을 음효라고 하는데, 양효는 남성적인 굳센 성질을 나타내며,음효는 부드러움이 있어 여성적인 것이라고 주역은
-- 처음서 부터 말하고 있다.산지박괘의 현상은 맨 위에 있는 다만 한개의 양효를 제외하고는 전부가 음효만으로 구성되어 있어 오직 나인 강이
-- 금방 음효의 부드러움으로 변질시켜 버릴 것 같은 상태에 있다. 이러한 모습은 나라안의 음효의 세력이 강대하여 어진이의 도가 압박받는
-- 형상이라고 주역은 풀이하고 있다. 음일은 일층에 사는 음효를 말하는 것이며 3층은 음효이므로 음삼라고 이름을 맘대로 지었다. 양효 맨꼭대
-- 기는 양륙이라고 하였다. 위로 올라가는 것이 출세의 길이며 1층은 시작이며 5층은 대개 왕이 살고 6층은 왕을 그만둔 사람이 산다.
<>
12.26 (mon) CH ; "사격훈련은 37년간 해온 주권 행위" ㅡ 북 방사포 전진배치 해안포 문 열어놔
H ; '훈련중지'와 '평화대화'를 촉구한다 ㅡ 사설
12.21 (tue) CH ; 군 연평도 1600 여발 사격 훈련, 북 "일일이 대응할 가치 없다"
H ; 연평도 포격훈련 강행 ...북 물리적 대응안해
12.22 (wen) CH ; 북 서해안 미사일 추가 배치,군 '진돗개 하나' 경계령 유지
H ; MB 보수 지지얻고 '일상의 불안' 키웠다 ㅡ 연평도 포격훈련이 남긴 것
12.23 (thu) CH ;중 분업 조업에 '룰' 대신 '힘'ㅡ EEZ 내 정선명령 불응 도주하며 폭력까지 행사,국제 해양법 상의 '추적권'무시하고 되래 책임전가
H ; '허깨비 방역망' 축산 농가 비명
12.24 (fri) CH ; "평화 지키는 건 인내가 아니다 강한 대응이다" 북 코 앞에 간 대통령
H ; GDP 대비 복지예산 내리막 길, 이 대통령 " 내년 사상 최고"라더니
12.25 (sat) CH ; "방어용" 이라던 북 핵, 대남 협박용 노골화 ㅡ "남 겨냥한게 아니라 미의 침략에 대비한 것" 좌파들 주장 무색해져
H ; 종돈장서 '구제역' 주의보' 전국으로ㅡ2만4천마리 키우는 영천시 농가 양성 판정, 전국 21곳에 새끼돼지 공급...방역당국 '사색' 끝.

No comments:

Post a Comment

Blog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