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This Blog

Sunday, September 13, 2009

너에게 전하는 아홉가지 바램 - KCM

너에게 전하는 아홉가지 바램 - KCM

두 눈에 숨어있던 눈물이 너를 가리려고
날 흘러내려 작아지는 너를 보고 싶은데
이런 내 맘 묻지도 않고 하고 싶은 말이 많아서
밤새도록 써내려 간 종이엔 아쉬움이 남긴
흔적들만 잘해주지 못한 기억들만 모두 널 위한
얘기로 채워져 갈 뿐 내가 바라는
첫번째 이별 때문에 아프지 않길
내가 네게 바라는 두번째 눈이 붓도록 울지 않길
내가 바라는 세번째 길을 걷다
내 생각에 슬퍼지면 사랑해서 행복했던
널 생각하며 웃길

그 어떤 향기보다 진한 그리움이
나를 취하게 해서 추억은 시간을 멈춰놓고
내 안의 너를 가둬두고 쌓여가는 바램만 난 만들어가고
내가 바라는 네번째 슬픈 일에도 씩씩해지길 (울지 말길)
내가 바라는 다섯번째는 환한 미소 잃지 말기를
여섯번째 내 바램은 미치도록 보고 싶어
힘든 내 맘 세상 모두 안다해도 너만은 모르길
너무 보고 싶지만 너무 사랑하지만
널 위해 참아보자고 내 맘을 달래지만
일곱번째 내 바램은 (바램은)
가끔씩 내게 전화해주길
여덟전째 내가 바라는 건 그리울 땐 달려와주길
마지막 아홉번째는 참아봐도 내가 자꾸 생각나서
나 아니면 안된다고 내게 말해주길
너에게 전하는 내 바램들

No comments:

Post a Comment

Blog Archive